배너없음
에이치시티, 방산센터 건립추진으로 방산시험 인증분야 본격 진출
기자 : 관리자 날짜 : 2022-01-03 (월) 16:33



에이치시티의 걸어온 길에 대하여 말씀해 주 시겠습니까? 에이치시티는 현대전자산업 품질보증실이 2000년 분사하여 독립한 시험인증·교정 전문기 업으로, 민간 기업 최초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국립전파연구원으로부터 5G 관련 시험 자 격을 부여받은 공인시험인증교정기관입니다. 올 해 창립 21주년을 맞이한 에이치시티는 어려운 시장 환경속에서도 최근 5세대 이동통신(5G) 시 장 성장에 발맞춰 시험인증 및 교정사업을 확대 하며, 국내와 더불어 미국 및 인도, 인도네시아 법인 등 지사 설립을 통해 글로벌 기업으로서 도약을 시도하고 있으며, 전 세계 200여개 국가의 시험인증서비스를 지원하고 있습니다. 또한 21세기 핵심산업으로서 제품이 시장에 유통될 수 있도록 국가별 규제와 기술 기준을 바탕으로 제품의 적합성을 평가하며, ICT전반 에 걸친 시험 인증 시설을 보유하고 있으며, 또 한 산업현장에서 사용되는 측정기의 정밀정확 도 및 소급성을 유지할 수 있도록 주기적으로 교정용 표준기와 비교 및 진단하는 교정기술서 비스도 제공하고 있습니다. 기존 ICT 제품에 대 한 축적된 경험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검증된 시 험 품질을 통해 국내 최초 5G 시험 및 IoT, 광 중계기/단말기 등의 시험/인증 서비스를 선도 하고 있으며, 국내 유일 자체 자동화 시스템을 개발 적용함으로써 신속한 인증서비스를 제공 하여 정확하고 앞선 인증 서비스를 통해 고객 만족을 실천하고 있습니다. 사업 확장에 따른 민간 최초의 배터리 시험 기관(2008)으로 인정, 글로벌 군사표준 규격인 MIL-STD-461과 MIL-STD-810에 기반한 군 수품 시험인증은 물론, 세계 최대의 방산기업 인 Lockheed Martin사의 의 F-35 지상 정비 창 관련 협력 체제인 PSPn(Product Support Provider network)의 일원으로 교정서비스 를 제공하고 있으며 NI, FLUKE, KANOMAX, TEKTRONIX 등 해외 유수 글로벌 제조사의 국 내 공식 교정센터로 지정된 실력있는 업체입니 다. 특히 국방기술진흥연구소가 공모한 방위산업 해외인증획득 바우처 사업 수행 기관으로 선정 되어 국내 방산 업체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고 있 습니다. 지난 9월 16일에는 AGENT社인 Delta One과 방위산업 컨설팅 계약을 완료했습니다. 올해 MOU 체결을 많이 하셨던데 얘기해 주 시겠습니까? 올해 1월 27일 원자력연구원과 첨단 기초과학 설비 사용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함으 로써 초고집적 반도체 시험평가 기술을 확립해 가고 있고, 4월 1일에는 국방기술진흥연구소와 시험분석·평가 업무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 (MOU), 4월 22일에는 한국항공우주산업(KAI)과 항공우주 부품 관련 시험 및 신뢰성 평가 등에 관 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였고, 10월 14일에 는 LIG넥스원과 방산분야 시험기술 향상과 시험 평가 등에 대한 MOU를 체결하고 국내 방위산업 의 부품 및 모듈의 시험평가와 신뢰성 제고 업무 는 물론 날로 고도화하는 소프트웨어 분야 기능 안전 시험과 고장분석(FMEA) 등 향후 방위산업 전반으로 협력을 확대해 나갈 계획입니다.

에이치시티 수상 소식이 있던데요? 대통령 표 창 수상을 축하드립니다. 소감 한 말씀 부탁드 립니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에서 주최한 2021년 세계 표준의 날 기념식에서 한국인 정 기구(KOLAS) 시험교정기관으로 최첨단 정보 통신기기 신제품 표준 개발 및 보급을 통해 국 내 시험인증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 아 대통령 표창을 수여했습니다. “정부가 주목하고 있는 4차 산업 성장에 기여 하며 시험인증 사업이 고부가 가치 산업으로 인 식되도록 노력할 것이며, 이를 위해 최신 ICR 융합기술과 DNA (데이터, 네트워크, 인공지 능), 자율주행차, 소프트웨어 기술을 접목한 ‘인 간중심 기술 표준 개발’에 심혈을 기울일 계획” 입니다. 에이치시티를 발전시키기 위해 다양한 분야에 도전하고 계시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 말씀해 주시겠습니까? 지난 8월 이천 본사에 준공한 ‘그린에너지동’ 은 국내 민영 시험기관 최초로 설립된 배터리 전용 방폭 시험동으로 ‘그린에너지동’은 전기 차 배터리/ 고전압 부품 EMC 챔버를 포함한 총 10개의 시험실로 구성되어 있고, 이 가운데 3 개가 배터리 화재 폭발에 대비한 방폭구조로 되 어 있습니다. 최근 배터리 시험이 필요한 전기 차가 친환경 자동차로 주목받으며, 중대형 이 차전지 시장이 급속하게 성장하는 추세입니다. 중대형 이차전지는 전기자동차·전력저장장치 (ESS, Energy Storage System)에 필수적으로 들어가는 에너지 저장 장치입니다. 하지만 국내 에는 중대형 이차전지에 대한 시험평가 인프라 가 부족하여 국내 이차전지 기업은 해외 시험인 증 기관을 거쳐 이차전지 시험인증을 진행해야 합니다. 높은 비용이 들 뿐만 아니라, 소요 시간 또한 길어 시험인증 획득에 어려움을 겪고 있습 니다. 에이치시티의 그린에너지동 준공으로 이 러한 어려움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 다. 또한 대형화 및 다변화에 따른 배터리 시장 의 성장에 따라 Fire Safety(실화재 안정성) 니 즈에 맞춰 화재안정성 시험동 증축도 빠른 시일 내에 추진할 예정입니다

또한, 지난 10월 13일에는 국내 식약처 의료 기기 시험 검사기관으로 지정되어 진료용 일반 장비, 의료용 물질 생성기, 의료용 경, 수술용 장 치, 생체현상 측정기기, 보청기, 검체전처리기기 등 의료기기 8개 대분류 품목의 시험이 가능하 게 되었습니다. 원자력과 방산 분야에도 힘쓰고 계신다고 들 었는데요, 말씀해 주시겠습니까? 에이치시티는 대규모 투자를 통해 방산센터 건립을 추진하고, 늘어나고 있는 방산EMC와 방 산 신뢰성 시험을 동시에 진행하고자 하는 고객 의 요구를 해소하기 위해 신뢰성 시험 설비를 확대할 계획입니다. 더불어 원자력발전소 안전 성 관련 설비에 관한 성능검증(EQ, Equipment Qualification) 사업진출을 목표로 원전기자재 성능검증기관 인증(전자파 검증분야)을 취득하 고자 준비중에 있습니다.

글로벌 분야에도 힘쓰고 있다고 들었는데, 해 외에 지사를 운영하고 있나요? 에이치시티는 미국, 인도네시아 및 인도에 지 사를 두고 있습니다. FCC, CE, A2LA, VCCI, CTIA, NATA 등 해외 기관으로부터 공인시험 및 교정기관으로 인정받았으며 기술세미나 및 MOU체결을 통해 인도네시아, 몰도바, 남아프 리카공화국, 요르단 등 해외 인증기관과의 파트 너십을 지속하고 있습니다. 올해 7월에는 미국 법인의 시험인증 및 교정사업을 본격 확대할 목 적으로 183억원 규모의 캘리포니아 모건힐 소재 부동산을 인수하여 당사 사업에 최적화된 인프 라를 갖추고 비용 효율화 및 채산성 제고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대표님께서 하고 싶은 말씀이 있 으신지요. 에이치시티의 사업에서 가장 중요한 점으로 인재를 꼽을 수 있습니다. 직원 처우 개선에 남 다른 관심을 쏟고 있습니다. “인증사업의 핵심 은 우수한 인적 자원이란 점에서 성과에 대한 바른 평가와 적절한 보상을 하는 노력에 많은 시간을 투자하고 있습니다”, “항상 구성원의 목 소리에 귀 기울이며 인재를 우선시하는 정책을 펴고 있습니다”. “최근 워라벨를 중시하는 사회적 분위기에 월 1회 금요일의 먼저간DAY(오후 반차), 가족사랑 휴가제도(3일 연속 연차휴가시 지원금 및 항공 권 지급)도 실시하고 있으며, 회사의 젊은 직원 을 위해 회사 기숙사가 위치한 이천시내 아파트 와 원룸 등으로 통근버스를 운행하는 것과 더불 어 서울에서 출퇴근하는 인력을 위한 셔틀도 운 영하고 있습니다”. 직원 복지를 위해 회사에는 사내식당을 비롯해 카 페, 당구장, 농구, 배드 민턴, 테니스 등이 가능 한 체육시설 등이 마련 되어 있습니다. 경영이념이 “사람과 기 술을 중시하고, 인간의 안 전과 행복을 추구하는 오 래가고 좋은 회사”이고, “회사의 성장이 곧 나의 성장이란 점을 강조하기 위한 책임경영을 이어갈 체육관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본사 : 서울시 종로구 사직로 96파크뷰타워 208호 (사)21c안보전략연구원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아 02284 / 발행인 : 박정하

정기간행물등록번호 :서울라10600 / 대표전화 : 02-6953-0031, 02-2278-5846
팩스 : 02-6953-0042, 02-784-218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하

군사저널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새소식

Copyright ⓒ군사저널. All rights reserved.